기후위기시계
  • 이하늬, 21일 직장인과 결혼…“가족들만 참석 혼인 서약”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배우 이하늬(38)가 직장인과 21일 결혼식을 올렸다.

이하늬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이하늬가 금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 대신 가족들만 참석한 혼인 서약식으로 부부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하늬의 배우자가 비연예인인 관계로 신상에 대한 과도한 추측은 삼가해달라”며 “이하늬는 앞으로 배우로서 한층 성숙해진 모습과 좋은 연기로 보답할 예정이오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하늬와 남편은 올초 지인의 소개로 만나 결혼을 전제로 교제를 해왔다. 최근 이하늬는 모친에게 반지를 선물 받아 결혼 임박설이 나돌기도 했다. 이하늬의 어머니 문재숙 가야금 명인은 지난달 21일 방송된 TV조선 ‘마이웨이’에 출연해 자신의 어머니이자 이하늬의 외할머니가 물려준 보석 반지를 딸에게 선물했다.

한편 배우 이하늬씨는 서울대 출신으로 2006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데뷔했다. 출연 작품으로는 ‘불굴의 며느리’ ‘빛나거나 미치거나’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전’ ‘열혈사제’, 영화 ‘연가시’ ‘타짜: 신의 손’ ‘극한직업’ ‘블랙머니’, ‘원더우먼’ 등이 있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