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성인잡지 맥심 “인생은 X스” 지하철 난동 여성 공개 섭외
[유튜브 캡처]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최근 한 여성이 지하철 3호선 열차 내에서 난동을 피운 가운데, 성인 잡지 ‘맥심(MAXIM)’에서 이 여성을 섭외하겠다고 공지해 화제다.

맥심코리아는 24일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맥심에서 정중히 모시겠다”며 “본인이거나 아시는 분은 맥심으로 연락 달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22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 여성이 난동을 부린 영상이 올라오면서 이목을 끌었다.

당시 이 여성은 열차 바닥에 드러누운 뒤 성관계를 뜻하는 "X스, 인생은 X스"라고 외치다가 갑자기 일어나 머리를 흔들며 춤을 췄다. 또 한 남성에게는 "저 너무 귀엽죠?"라고 말하기도 했다.

[유튜브 캡처]

해당 사건은 지난 15일 오후 1시 17분쯤 원흥역 인근에서 발생했다.

서울교통공사 측은 해당 여성에 대한 신고를 접수한 뒤 현장에 직원을 출동시켜 하자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당시 상황이 담긴 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퍼졌고, 누리꾼들은 “술에 취한 거 아닌가”라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맥심코리아의 섭외는 한 독자의 요청으로 시작됐다. 한 독자는 맥심 홈페이지를 통해 “맥심의 섭외력이면 찾을 수 있지 않나”라며 “취한 것도 아니었다는데 (맥심을) 믿어보겠다”고 섭외를 요청했다. 이에 맥심코리아 측은 “좋은 생각이다”라며 “마스크 쓰고 인터뷰도 가능하니 꼭 연락 달라”고 답했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