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황의조 풀타임’ 보르도, 디종 꺾고 리그컵 16강 안착

  • 기사입력 2019-10-30 08: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황의조 [연합]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2선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황의조가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보르도의 리그컵 16강 진출에 힘을 보탰다.

보르도는 30일(한국시간) 프랑스 보르도의 누보 스타드 드 보르도에서 열린 디종과 2019-2020 프랑스 리그컵 32강전에서 디종에 2-0으로 승리하며 16강에 올랐다.

이날 풀타임을 소화한 황의조는 비록 공격포인트를 따내지 못했지만 보르도는 전반 8분 만에 터진 조쉬 마자의 헤딩 결승 골과 후반 추가 시간 니콜라 드 프레빌의 추가 골을 앞세워 디종을 무너뜨렸다.

한편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의 권창훈과 정우영은 이날 독일 프라이부르크의 슈바르츠발트-슈타디온에서 펼쳐진 우니온 베를린과의 2019-2020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32강전에 나란히 교체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결장했다. 프라이부르크는 1-3으로 패하면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또 보훔(2부리그)의 이청용은 바이에른 뮌헨과 포칼 32강전에 선발 출전해 후반 22분까지 활약했지만, 공격포인트를 따내지 못했고, 팀도 1-2로 물러섰다.

이밖에 다름슈타트는 카를스루에와의 포칼 32강전에서 0-1로 패했다.

다름슈타트의 백승호는 벤치에서 대기하다 후반 33분 교체로 투입됐고 카를스루에의 최경록은 선발로 출전해 후반 30분 교체아웃 되는 바람에 ‘코리안 더비’는 성사되지 못했다.

pow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