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나경원 “김학의 특검? 드루킹 특검도 다시하자”

  • 기사입력 2019-03-25 16: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5일 ‘별장 성접대 의혹’으로 검찰 과거사 진상조사단의 조사를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한 여권의 특검 도입설과 관련 “김학의 특검과 맞바꿔서 드루킹 특검을 해줄 것을 민주당에 제안한다”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히며 “지금 민주당은 본인들의 허물을 가리기 위해 전 정권 탓에 이어 사실상 황교안 대표 죽이기에 올인하는 모습”이라며 “국민들이 궁금한 것은 김학의 특검보다 드루킹 특검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어 “드루킹, 손혜원, 신재민·김태우 폭로 의혹 등 한국당이 제기한 많은 의혹이 있다. 최근에는 이주민 서울지방경찰청장과 황운하 울산지방경찰청장 등이다. 이와 관련해서 여당이 하고 싶은 김학의, 장자연, 버닝썬 특검과 우리가 원하는 것을 같이 특검해줄 것을 요청한다”며 “더이상 정치적 공방과 정쟁 수단으로 특위(특별위원회)를 설치하는 게 아닌, 특검으로 명명백백하게 밝힐 수 있도록 하자”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