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오피女 하루 번돈 인증샷…“5시간 노가다로 68만원”
[헤럴드경제]한 여성이 ‘오피스텔 성매매’로 돈을 벌었다며 지폐 다발이 찍인 인증사진을 공개해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8일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노가다해서 돈 벌고 왔어요’라는 제목의 글과 만 원, 오만 원 지폐 다발이 찍힌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이 여성은 “오피 야간조 5시간. 퇴근길에 맥도날드에서 햄버거 사 와서 먹고 있네요. 노가다 끝나면 왜 이렇게 고픈지. 먹어도 먹어도 자동 다이어트”라고 덧붙였다.

‘오피 야간조’는 야간 시간대에 오피스텔에서 성매매를 하는 것으로, 이 게시물에는 ‘수고했다’, ‘고생했다’는 내용이 댓글이 달려 논란에 불을 지폈다.

해당 인증글과 68만 원의 현금 사진은 온라인상에서 급속도로 확산됐으며 누리꾼들은 “정당하게 돈 버는 사람만 바보 되는 것 같다”, “수고했다는 댓글은 대체 뭐냐”며 분노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