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가수 박군 측, “성추행 사실무근…명예훼손, 허위사실로 고소”
[박군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가수 박군이 최근 온라인에서 퍼지고 있는 성추행 루머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토탈셋은 최근 커뮤니티 사이트에 올라온 박군과 관련한 게시물 작성자에 대해 지난 26일 서울강남경찰서에 명예훼손 및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소장 접수했다고 27일 밝혔다.

소속사 측은 “박군은 가수 생활에 성실하고 진실되게 임해 왔으며 해당 게시물의 주장과 같은 어떠한 종류의 성희롱, 성추행을 행한 사실이 없다”고 분명히 밝혔다.

그러면서 “당사는 이번 명예훼손 및 허위사실 공표에 관한 고소를 비롯한 박군의 모든 법정 소송을 적극 지원하고 이와 별도로 회사 차원에서도 업무방해 등 모든 부분에 대해 법적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라며 “어떠한 경우에도 선처나 합의 없이 무관용 원칙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다”라고 예고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