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장훈 5억으로 230억 빌딩 만들어”

  • 기사입력 2018-01-03 07: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서장훈이 5억 원의 초기 투자비용으로 현재 230억 원에 달하는 빌딩을 소유해 놀라움을 안겼다.

2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무술감독 정두홍, 공부의 신 강성태, 변호사 장천, 역술가 박성준, 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 등이 출연한 ‘신상 꿀이득! 2018 대박 안내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은 “서장훈의 부동산은 제 작품 중에는 탑이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박종복은 총 거래 2조에 이르는 부동산의 신이다.

그는 서장훈의 230억 원대 빌딩과 관련 “28억 주고 사줄 때 은행 대출 20억 끼고, 보증금 5억 회수가 되고, (서장훈의 돈이) 3억 들어갔다“며 ”소유권 이전비용 2억 해서 총 5억이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현재 해당 빌딩이 대략 230억 정도면 제가 일주일 안에 매매할 수 있는 좋은 상품”이라며 “서장훈 씨가 그 때 아버지 명의로 가지고 있고 지금 증여하게 되면 대략 증여세를 35억~40억 정도 내야한다고 보면 된다”고 덧붙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