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46억 빌딩’건물주 아이유, 양평 30억 전원주택도 샀다

  • 기사입력 2019-06-17 07: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유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26)가 부동산 큰손이 됐다. 지난해 초 46억원에 경기 과천시 빌딩을 매입한 데 이어 연말에는 30억원에 경기 양평군 소재 전원주택을 산 것으로 확인됐다고 중앙일보가 보도했다.

17일 중앙일보에 따르면, 아이유는 지난해 8월1일 경기도 양평군의 한 2층짜리 주택(연면적 194㎡)과 토지(대지면적 562㎡)를 22억원에 매입했다. 같은 해 11월5일에는 추가로 주변 땅 6필지(대지면적 1524㎡)를 8억원에 샀다.

매입 목적은 주말 휴식용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카카오M은 “아이유는 주말에 친할머니를 포함한 가족과 편안하게 쉬기 위해 주택 등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앞서 아이유는 지난해 2월 경기 과천시 빌딩을 46억원에 매입한 것으로 올해 1월 알려져 관심을 끈 바 있다. 이 빌딩은 지하 1층~지상 3층, 대지면적 692㎡, 연면적 827㎡ 규모다.

아이유 빌딩은 지난해 12월 발표된 ‘과천 신도시(3기 신도시) 지정’, ‘GTX-C 노선 정부과천청사역 신설 확정’ 등의 수혜를 받는 것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일각에서는 “아이유가 부당하게 개발 정보를 얻고 투기 목적으로 과천 빌딩을 산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그러나 아이유는 소속사를 통해 “부당하게 개발 정보를 얻지도 않았고 투기 목적도 아니다”라며 “어머니의 사무실, 후배 뮤지션들의 작업 공간으로 사용하기 위해 빌딩을 산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건물을 매도할 계획이 없다고도 했다. 또한 건물을 실제 사용하고 있는 사진도 공개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