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박지원 “검찰, 조국 동생 영장 재기각땐 진짜 멘붕”

  • 기사입력 2019-10-10 16: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박지원 무소속 의원(대안신당)은 10일 조국 법무부장관 배우자인 정경심 교수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와 관련 “검찰이 조 장관 동생의 (영장) 기각으로 고민하고 있지만, (정 교수 영장) 청구는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전날 조 장관 동생 조권씨에 대한검찰 영장이 기각된 것에 대해 “지금까지 경험에 의하면 (영장이) 한 번 기각되면 계속 기각되더라”며 “(재청구 영장이 기각되면) 그렇게 됐을 때 검찰은 진짜 멘붕(멘탈붕괴) 상태”라면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검찰로서 굉장히 당혹스러울 것”라며 “수사 검사들은 굉장히 재청구를 하자고 요구하겠지만 상층부는 또 기각되는 경우를 가정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경심 교수의 영장 청구 문제도 오늘 일부 보수 신문에서는 ‘영장 청구를 한다’는 것도 있지만 굉장히 검찰에서 ‘검토 중이다’(라고 한다)”며 “검찰에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가 기각됐을 때의 검찰의 파장, 그리고 국민들로부터 ‘과잉 수사다’ 이런 비난을 받아야 되기 때문에 굉장히 고심해야 될 것”이라고 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