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연희, 배리어프리영화 ‘볼링볼링’ 화면해설 재능기부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남우정 기자] 배우 이연희가 재능기부로 ‘볼링볼링’을 완성했다.

21일 배리어프리영화 ‘볼링블링’(감독 김아론) 측은 “‘2017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배우 이연희의 화면해설 재능기부로 완성됐다”고 밝혔다.

홍지영 감독, 배우 변요한과 함께 ‘2017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이연희는 “배리어프리영화 ‘볼링블링’ 화면해설 녹음에 참여하게 되어 너무 흥미롭고 뜻 깊은 시간이었다. 화면해설 내레이션과 함께 ‘볼링블링’ 즐겁게 감상해 달라”는 소감과 함께 배리어프리영화에 대한 관심을 당부했다.
‘볼링블링’은 ‘반짝반짝 두근두근’(감독 김태균)에 이어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가 제작한 두 번째 단편 배리어프리영화로, 기획단계부터 배리어프리영화로 기획되어 촬영 및 화면해설 녹음과 한글자막 등 후반작업 과정을 거쳤다.

볼링을 즐기는 시각장애인 희준이 볼링장에서 보라를 만나 볼링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이야기인 ‘볼링블링’은 ‘연애의 맛’, ‘헬로우 마이 러브’등을 연출한 김아론 감독이 촬영 및 화면해설 녹음에 걸친 전 과정을 연출했다.

김아론 감독은 “짧은 촬영일정이었지만 재능기부로 참여해 준 배우들의 열정이 대단했다. 배리어프리영화를 연출한 경험은 큰 의미였고, 보람이었다”며 “장벽 없는 영화 ‘볼링블링’을 즐겁게 관람해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볼링블링’은 21일부터 유튜브 등 온라인을 통해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cultur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