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국민안전처, 재난안전통신망 시범사업 착수보고회 개최

  • 기사입력 2015-11-26 09: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국민안전처는 26일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가 열리는 킨텍스에서 ‘재난안전통신망 시범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착수보고회는 재난안전통신망 이용기관인 8대 분야 333개 기관 외에 재난안전통신망 포럼 등 관계 전문가 및 기업들이 참여한다.

또 재난안전통신망 시범사업은 평창올림픽 지역(평창, 강릉, 정선)을 대상으로 내년 6월 16일까지 진행된다.

국민안전처는 2017년까지 전국 단일 재난안전 전용 무선통신망을 구축하기 위해 시범사업에서 PS-LTE 기술방식 및 상호운용성 등을 검증할 계획이다.

PS-LTE(Public Safety-Long Term Evolution)란 음성, 문자, 동영상 등 멀티미디어서비스가 가능한 재난안전용 4세대 무선통신기술을 말한다.

시범사업이 성공적으로 완수되면 재난현장에서의 통합지휘체계가 강화되고 철도, 해상 등 전 안전산업분야에 적용될 수 있는 재난안전통신망 구축 모델이 세계 최초로 개발되는 것이다.

이성호 국민안전처 차관은 “재난안전통신망이 구축되면 멀티미디어를 활용해 효과적인 재난예방 및 대응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cho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