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예슬 ‘언니네 쌀롱’ 한 달여 만에 하차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배우 한예슬이 MBC ‘언니네 쌀롱’에서 하차했다.

16일 ‘언니네 쌀롱’ 방송 말미 한예슬은 자신의 하차 소식을 직접 발표했다.

‘언니네 쌀롱’은 9월 파일럿 방송을 거쳐 지난달 정규 편성됐다. 한예슬은 정규 편성 한 달여 만에 하차하게 된 것이다.

한예슬은 “제가 아쉽게도 배우로서 새로운 작품으로 인사 드리기 위해 ‘언니네 쌀롱’ 대표직은 오늘까지 하게 됐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한예슬은 “좋은 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감사하게 생각했다. 좋은 추억과 경험 선물해 주셔서 감사 드린다”며 “비록 제가 없어도 '언니네 쌀롱'은 계속 되니까 우리 쌤들 파이팅해 주시길 바란다. 더 발전하는 '언니네 쌀롱'이 되길 기도하겠다”고 작별 소감을 남겼다.

glfh200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