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톰 크루즈, 영국서 차 도난 당했다가 찾아 …“차내 물품은 사라져”
[EPA]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영국에서 '미션임파서블7'을 촬영 중인 할리우드 스타 톰 크루즈가 길에 세워둔 고급 승용차를 도난당했다가 찾았지만 안에 실어둔 물품은 몽땅 잃어버리는 일이 벌어졌다.

톰 크루즈는 버밍엄에서 영화를 찍던 중 호텔 밖 거리에 세워둔 BMW X7 차량을 도난당했다고 BBC가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버밍엄 처치 스트리트에서 24일 오전 BMW X7 도난 사건이 발생했지만 곧 주변에서 되찾았다고 말했다.

더 선은 크루즈의 경호팀이 다음 날 차를 찾았지만 안에 있던 짐은 사라져버렸다고 보도했다.

더 선에 따르면 절도범들은 스캐너 등을 이용해서 자동차 스마트키의 신호를 복제하는 수법을 이용했다.

크루즈는 영국 남동부 지역에 있는 숙소에서 헬리콥터를 타고 촬영장으로 이동하곤 하며, 얼마 전엔 헬기 착륙장이 폐쇄되는 바람에 한 가정집 마당에 내린 일이 알려지기도 했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