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전국 한우농가 경북 영주서 한자리에..22일까지 숯불구이축제 등 풍성한 행사 진행

  • 기사입력 2019-09-19 22: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전국한우협회 창립 20주년을 기념, 한우인 전국대회가 19일~ 22일까지 영주에서 열린다.사진은 19일 개막식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전국의 한우농가가 경북영주에 모였다.

‘2019 한우인 전국대회와 숯불구이축제19영주 서천둔치에서 역대 최대 규모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전국한우협회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이번행사는 안정된 한우산업·함께하는 민족산업이라는 주제로 22일까지 4일간 영주시 일원에서 열린다.

전국 각지에서 모여든 한우인과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했지만 아쉽게도 최근 파주와 연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대비해 경기도 북부지역 한우농가들은 참여를 제한했다.

아울러 경상북도 방역차량과 영주시 공동방제단 방역차량 8대를 고속도로 IC와 행사장에 배치해 외부에서 오는 차량에 대한 철저한 소독을 진행하고 있다.

대회 1일차인 19일에는 한우협회 20년사 헌정식과 시상식, 사회공헌 활동(한우나눔·사랑의 한우국밥)과 함께 한우인 어울림 한마당을 열어 전국의 한우농가들에 즐거움을 선사했다.

특히 송아지를 비롯해 다양한 행운권 추첨을 통해 그동안 한우산업 발전에 매진해온 한우농가들의 노고를 위로했다.

이미지중앙

전국한우협회 창립 20주년을 기념, 한우인 전국대회가 19일~ 22일까지 영주에서 열린다(영주시 제공)


20일에는 영주가축시장에서 한우육종농가 우량육성우 특별경매 와 한우세미나가 열린다. 또 국내 100여 개 업체가 참여하는 기자재 전시회도 열려 한우농가 간 정보 교류 와 한우사양 기술 등을 홍보한다.

행사기간 동안에는 고품질 한우를 저렴한 가격에 즐길 수 있는 한우숯불구이축제를 운영해 영주 한우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다양한 체험행사와 축하공연 으로 소비자와 함께하는 축제의 장을 이어간다.

영주시 관계자는 이번 한우인 전국대회를 계기로 영주 한우산업이 한 단계 더 발전할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