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종인, 탄핵안 가결일 전후 MB·朴 대국민사과 검토
오는 9일께 전망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을 마치고 물을 마시고 있다. [이상섭 기자/babtong@heraldcorp.com]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는 9일께 이명박·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의 구속 사태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9일은 국회에서 박 전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가결된 날이다. 4일 국민의힘 관계자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연내 사과하겠다는 뜻을 지키고자 적절한 시점을 고민하던 중이었다.

다만 구체적 날짜와 사과 방식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이 관계자는 설명했다.

김 위원장은 최근 박 전 대통령에 대한 판결이 확정된 후 대국민 사과를 하겠다고 했다. 대법원 판단이 늦어진 데 따라 사과 시기를 고민해온 것으로 전해진다.

yu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