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특징주] 대원산업 ‘카니발’ 훈풍타고 상한가 기록
자료=한국거래소

[헤럴드경제=김용재 기자] 기아차 ‘카니발’ 차량용 시트 공급업체 대원산업이 상한가를 기록했다.

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9시 30분 현재 대원산업은 전 거래일 대비 29.98%(1700원) 오른 7370원에 거래되어 상한가를 기록했다. 이는 52주 신고가다.

자동차용 시트 생산업체 대원산업은 기아차의 카니발 판매호조와 함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카니발은 기아에서 최근 5개월 연속 판매 1위를 기록했다. 기아는 지난 달 국내서 4만1481대를 팔았는데 카니발이 8043대 팔렸다.

이는 실적으로도 증명되고 있다. 대원산업의 지난해 연간 연결기준 잠정 영업이익은 280억5606만원으로 전년 동기 262억7551만원 대비 6.8% 증가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6426억3991만원으로 전년 동기 6609억6570만원 대비 2.8% 감소했다. 당기순이익은 180억6647만원으로 전년 동기 403억9315만원 대비 55.3% 감소했다.

brunc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