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화제작 '치즈인더트랩' 배우들 드디어 한 자리에 모였다

  • 기사입력 2015-09-17 07:2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화제의 중심,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의 배우들이 드디어 한 자리에 모였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 ‘치즈인더트랩’(극본 김남희, 고선희, 연출 이윤정, 제작 에이트웍스)이 대본리딩 현장 공개로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 것.



이 날 대본 리딩 현장에는 ‘치즈인더트랩’을 이끌어 갈 이윤정 감독, 김남희 작가, 고선희 작가를 비롯해 박해진(유정 역), 김고은(홍설 역), 서강준(백인호 역), 박민지(장보라 역), 남주혁(권은택 역) 등 드라마를 함께 만들어갈 배우 23명과 약 20명의 스태프들이 모여 진풍경을 만들어냈다.

특히, 배우들은 미리 합을 맞춰보는 리딩 자리임에도 불구하고 웹툰에서 튀어나온 듯한 비주얼 싱크로율을 자랑했다는 후문. 유정과 이미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는 박해진은 물론, 김고은은 극 중 일명 ‘개털’이라 불리는 홍설의 염색머리를 그대로 재연했고 서강준, 박민지, 남주혁 역시 ‘치즈인더트랩’의 백인호, 장보라와 권은택에 완벽히 혼연일체 돼 영상으로 탄생 될 ‘치즈인더트랩’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본격적인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배우들은 첫 호흡이라는 것이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쫀득한 호흡을 선보였다. 박해진과 김고은은 대사를 서로 건넬 때 마다 꾸준히 눈을 맞추고 호흡해 이들이 만들어낼 아슬아슬한 케미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여기에 공주용 역의 김기방과 허윤섭 역의 이우동은 마치 진짜 촬영에 들어간 듯 실감 나는 브로맨스 연기를 펼쳐 리딩 분위기를 더욱 화기애애하게 이끌어 갔다고.

대본 리딩을 마친 이윤정 감독은 배우들에게 수고 많았다는 격려와 함께 “현장에서 만납시다”라고 짧고 굵은 소감을 남기며 곧 시작될 촬영에 힘찬 에너지를 불어넣었다. 이에 대본리딩으로 본격적인 스타트를 끊은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 과연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올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은 달콤한 미소 뒤 위험한 본성을 숨긴 완벽 스펙남과 유일하게 그의 본모습을 꿰뚫어본 비범한 여대생의 숨 막히는 로맨스릴러.

한편 ‘치즈인더트랩’은 tvN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유지윤 이슈팀기자 /jiyoon225@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