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온몸에 ‘피멍’ 유튜버 “‘건강주사’라고 해서 맞았는데”

[헤럴드경제=김우영 기자] 유명 유튜버가 '건강주사'를 맞은 뒤 온몸에 피멍이 들었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주인공은 유튜버 '아옳이'로 활동하는 김민영 씨로, 김씨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난 일주일 너무 아프고 정말 교통사고 난 느낌"이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몸을 볼 때마다 충격적이고 힘든 한 주였다"고 밝힌 사진 속 김씨는 전신에 피멍이 든 모습이다.

김씨는 만성염증과 틀어진 체형에 좋다는 건강주사를 맞은 뒤 이상반응이 생겼다고 설명했다.

그는 "건강한 모습만 보여드리고 싶어 숨겨볼까 했는데 손끝 발끝까지 다 멍이 들어 도저히 숨길 수 없을 정도의 멍"이라고 밝혔다.

김씨의 남편이자 카레이서 출신 사업가 서주원 씨는 병원 측의 대응에 불만을 나타냈다.

서씨는 "의료사고 아닐 수 있지. 부작용도 아닐 수 있어. 하지만 시술 후 이런 증상을 본 적이 없다면 한번쯤은 우리 입장도 생각을 해줘야지"라고 지적했다.

다행히 김씨는 현재 건강을 많이 회복한 상태라며 "건강의 소중함을 뼈저리게 깨닫는 가치 있는 시간"이라고 밝혔다.

kw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