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강다니엘의 솔로데뷔 2주년 기념, 팬클럽 영도구 저소득층에 마스크 기부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가수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가 21일 강다니엘의 솔로데뷔 2주년을 기념하여 12,749,000원 상당의 마스크 및 마스크용품 4,270개를 부산 영도구청에 기부하였다.

이에 따라, 강다니엘의 고향이기도 한 영도구 내 필요한 지역주민에게 마스크를 전달해 다함께 코로나확산을 예방하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나눌 예정이다.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는 ‘무한한 가능성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고싶다’고 말하던 강다니엘처럼 “지난 2년간 강다니엘의 발자취를 함께했고 그의 선한 영향력을 함께 실천하고자 또 다시 기부를 하게 되었다.”라며,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해주는 기적같은 일을 서로에게 만들어주는 강다니엘과 다니티는 앞으로도 사회 소외계층을 위해 꾸준히 선한 영향력을 실천할 예정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팬들이 있어 숨을 쉬고 꿈을 꾸고 행복하다”는 강다니엘”과 그를 응원하는 다니티의 따뜻한 행보가 코로나로 힘든사회에 작은 희망의 메시지로 다가온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