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오랑우탄의 ‘나쁜손’…관광객에 뽀뽀 세례까지 [나우,어스]
[뉴욕포스트]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 태국 수도 방콕의 한 동물원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여성 관광객에게 ‘나쁜손’을 하고 뽀뽀 세례를 퍼부은 오랑우탄이 온라인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1일(현지시간) 미 일간 뉴욕포스트와 영 일간 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태국 방콕의 ‘사파리 월드’란 동물원에서 이 같은 사건이 벌어졌다.

영상 속에서 여성 관광객은 ‘정글 워크’란 이름의 벤치에서 오랑우탄과 함께 기념 촬영을 찍기 위해 자리에 앉았다.

이어 오랑우탄 한 마리가 여성 관광객의 뒤로 다가왔고, 이 오랑우탄은 곧바로 관광객의 가슴을 만지고 뽀뽀를 했다.

데일리메일은 “오랑우탄의 행동이 훈련을 받아서 나온 것인지 여부는 불분명하다”고 설명했다.

이 같은 일이 벌어진 방콕 사파리 월드에선 지난 2016년에도 비슷한 일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realbighead@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