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18·19호골 쾅!’ 손흥민, 차범근 넘어 韓 시즌 최다골
손흥민이 1일(이하 한국시간) 레스터 시티전서 득점한 후 포효하고 있다. [EPA]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 손흥민(30·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멀티 골을 폭발하며 올시즌 19골을 작성, 차범근의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 골 기록을 넘어섰다.

손흥민은 1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2021-2022시즌 EPL 3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시즌 18, 19호골을 잇따라 터뜨리며 팀의 3-1 승리에 앞장섰다.

손흥민은 첫 득점으로 차범근 전 감독이 1985-1986시즌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레버쿠젠 소속으로 작성한 한국인 유럽 최다골(17골) 기록을 넘어선 뒤 19호골까지 쏘아올렸다.

이로써 손흥민은 득점 선두 무함마드 살라흐(22골·리버풀)와 격차를 3골로 줄이며 득점랭킹 단독 2위로 뛰어 올랐다.

손흥민은 경기 후 득점왕 욕심에 대한 질문에 "골든부트(득점왕)는 늘 나의 꿈이다"라며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다만 "팀 승리가 가장 중요하다"며 팀의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권 획득에 전념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토트넘은 이날 승리로 아스널을 5위(승점 60)로 끌어내리고 4위(승점 61)로 올라섰다. 그러나 승점 차는 1에 불과해 아직 UCL 진출을 낙관하긴 어렵다.

anju1015@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