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손혜원 "커진 눈동자가 신기했을 뿐"…또 김건희 ‘얼평’
[손혜원 전 의원 페이스북]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손혜원 전 의원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씨의 '얼평(외모 품평)' 논란에 대해 “그저 커진 눈동자가 신기했을 뿐”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손 전 의원은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 후보와 김씨의 모습이 함께 찍힌 흑백 사진을 공유하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손 전 의원은 지난 8일 김씨의 어린 시절 사진과 현재 사진을 나란히 올린 뒤 "얼굴이 변했다는 것은 이미 알고 있었지만 자세히 보니 눈동자가 엄청 커져 있다"며 성형 의혹을 제기하는 듯한 글을 올린 바 있다.

이 게시글에 대해 '얼평'(외모 품평) 논란이 일자 비공개 처리했다.

손혜원 전 의원. [연합]

국민의힘은 김씨에 대한 음해에 대해 법적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국민의힘 허은아 수석대변인은 “여권 인사들이 김건희 씨에 대해서 온갖 루머와 조롱을 쏟아내고 있다”며 “되도 않는 루머를 퍼뜨리고, 외모 평가를 하면서 끼리끼리 키득거리는 게 공적 검증과 무슨 상관인가”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김씨와 관련된 온갖 음해에 대해서 선대위 차원에서 법적 조치를 진행 중이다. 어떤 선처도 없는 강력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경고했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