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202조 자산’ 머스크, 베이조스 넘었다…1년새 세계50위→1위로
일론 머스크 [연합]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미국 전기차회사 테슬라의 창업자인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세계 최고 부자 자리를 3년만에 갈아치웠다.

7일(현지시간) CNBC방송은 현재 머스크 CEO의 순자산이 1850억달러(약 202조원)로 1840억달러(약 201조원)인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를 넘었다고 보도했다.

머스크는 지난해 초만 해도 순자산 270억달러로 50위권에 간신히 들 정도였으나, 이후 테슬라 주가가 740% 이상 급등하면서 순식간에 1위로 뛰어오른 것.

이로써 지난 2017년 10월부터 베이조스가 독점한 지구촌 최고 부자의 타이틀이 3년 3개월 만에 바꿨다.

pow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