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일본 확진자, 크루즈선 빼도 한국보다 많아…격리자 3.9배

  • 기사입력 2020-04-20 08: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에서 나온 확진자를 제외하더라도 한국의 누적 확진자를 넘었다.

현지 공영방송 NHK가 20일 19일 하루 동안 확진자가 374명 늘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에 탔던 이들을 포함해 1만1519명이 됐다.

일본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15∼18일 나흘 연속 500명을 웃돌다가 19일 300명대로 축소했다. 사망자는 14명 늘어 251명이 됐다. 확진자 중 증상이 개선해 퇴원한 이들은 18일 기준 1713명이다.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8일 한국보다 많아졌으며 이런 사실은 19일 한국의 확진자 공식 발표 후 명확해졌다. 19일 일본에서 300명 넘는 확진자가 새로 나옴에 따라 한국과 일본의 확진자 수 차이는 더 벌어지게 됐다. 일본 정부는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에서 나온 확진자를 자국 확진자와 별도로 집계하고 있다.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 탑승자를 제외하더라도 일본의 확진자는 1만807명이라서 19일 0시 기준 한국의 누적 확진자보다 146명 많다.

18일 신규 확진자가 8명까지 줄어드는 등 한국에서 코로나19 감염이 진정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어 당분간 일본 환자가 한국보다 많은 상황에 변동이 생길 가능성은 작아 보인다.

일본은 확진자 대다수가 격리 중이었지만 한국은 확진자 중 다수가 건강을 회복해 격리 생활을 끝냈다.

격리된 환자 수는 일본이 한국의 약 3.9배에 달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