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공차, 인천공항 랜드사이드점 오픈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차 전문 프랜차이즈 공차코리아(대표 김의열)가 인천국제공항 1층에 인천공항 랜드사이드점을 공식 오픈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달부터 새롭게 선보인 공차 인천공항 랜드사이드점은 31.76㎡ 규모로 인천국제공항 1층 B구역과 C구역 사이에 위치해 있다. 테이크아웃 전용 매장으로 이동하는 여행객들의 접근성과 편리성을 높이고, 간단한 식사 대용식인 사이드메뉴 10종을 새롭게 선보여 여행객들의 발길을 붙잡는다는 전략이다.

추가된 메뉴는 에그, 레어크림치즈, 호두, 가나슈, 코코넛 등 타르트류 5종과 그릴드 치킨 및 햄&치즈 칠리샌드위치 2종, 크로크무슈, 베이컨치즈 및 칠리치킨 고로케파이 2종이다.


이와 함께 펄 토핑을 추가할 수 있는 공차 음료의 특장점을 살려 가볍게 한끼 식사를 해결하려는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편리성에 포만감 높은 메뉴로 적극 소개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공차 브랜드에 친숙한 중국인 관광객(요우커)의 발길이 대거 몰릴 것으로 공차코리아는 보고 있다.

yeonjoo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