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낭만닥터 김사부’ 문지인, ‘닥터스’ 이어 또 의학드라마 “이번에는 의사됐네”

  • 기사입력 2016-11-08 02: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SBS)

[헤럴드경제 문화팀=박진희 기자] 배우 문지인이 ‘낭만닥터 김사부’에 깜짝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문지인은 7일 첫 방송한 SBS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에서 서현진의 동료로 등장했다. 발랄하면서도 정 많은 의사 캐릭터를 특유의 깜찍한 매력으로 소화한 문지인은 등장만으로 시선을 압도하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문지인의 ‘낭만닥터 김사부’ 출연은 ‘닥터스’에 이어 또 의학드라마 출연인 탓이다. 앞서 ‘닥터스’에서 문지인은 박신혜의 친구 순희 역을 맡아 의사들과 친분을 쌓은 바 있다. 하지만 문지인의 ‘낭만닥터 김사부’ 출연은 1회 뿐이다. 특별출연을 통해 잠시만 시청자를 만난 것.

이에 시청자들은 “순희 의사돼서 나타났는데 계속 나왔으면 더 좋았을 껄” “문지인 어떤 역할로 나와도 깜찍하다. 사람을 유쾌하게 만드는 힘이 있다” “문지인 계속 출연시켜 주세요”라고 아쉬워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