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소통행정으로 닻 올린 민선8기…상주시 24개 읍면동 간담회 시정전반 공감대 형성하며 마무리
저력있는 역사도시 중흥하는 미래상주 건설 매진
이미지중앙

강영석 시장의 주민간담회 모습(상주시 제공)


[
헤럴드경제(상주)=김성권 기자]경북 상주시가 민선8기 출범을 맞아 시민들과의 소통과 화합, 현장 중심의 열린 행정 구현을 위해 나섰던 읍면동 간담회가 마무리 됐다.

20일 시에 따르면 강영석 시장은 지난달 16일 사벌국면을 시작으로 이달15일까지 24개 읍면동을 찾아나서 주민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이번 간담회는 민선8기 시정추진 방향과 비전을 강영석 시장이 직접 주민들에게 설명하고 공유한다는데 큰 의미가 있었다.

각층 주민과의 자유로운 토론 시간을 통해 시정 전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한 점이 큰 결실을 봤다.

간담회에서 시정발전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과 300여개의 건의사항은 관련 부서 간 협의를 통해 현장 확인과 사업성 검토과정을 그쳐 시정에 반영하고 조치계획과 그 결과를 시민들에게 신속하게 알려 궁금증을 해소 한다.

반영이 어려운 사항은 그 사유를 상세히 설명함으로써 주민의 이해를 구할 예정이다.

강영석 시장은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와 다양한 건의사항을 꼼꼼히 챙겨 행정의 신뢰성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저력있는 역사도시, 중흥하는 미래상주를 위해 시민들도 함께 노력하자 당부했다.


ks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