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강기정 “호남권 초광역협력단 설치하자”
분권균형발전부 확대로 자치균형발전 강화
강기정 전 민정수석

[헤럴드경제(광주)=서인주 기자]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은 18일 보도자료를 내고 호남 발전을 위해 광주·전남·전북을 아우르는 호남권 초광역협력단 설치를 제안했다.

강 전 수석은 “행정구역을 초월한 지역 간의 협력은 차기 정부의 중요 국가 전략 과제” 라며 “자문기구인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한계가 명확한 만큼 행정안전부를 분권균형발전부로 확대·개편해 자치분권과 균형발전 역할을 맡겨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균형발전특별회계 국고보조율 상향만으로는 초광역 협력사업의 재원 확보가 충분하지 않다” 며 균형발전특별회계 확대를 요구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전남도·전북도당이 주도하는 초광역협력추진단 설치를 비롯해 민주당 초광역협력특별위원회 설치, 호남권 초광역 협력 토론회 개최 등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내년 지방선거 광주시장 출마를 준비 중인 강 전 수석은 최근 호남권 500만 광역경제권 조성 등 지역 발전 공약을 내놓으며 행보를 본격화하고 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