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북 울진고 ‘아이들은 즐겁다’ 동아리 활동 전국 우뚝....여성가족부장관 대상수상

  • 아동센터, 어린이집 교육봉사 결실
  • 기사입력 2019-11-20 21: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20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2019 경상북도청소년자원봉사대회에서 울진고 ‘아이들은 즐겁다’ 동아리 가 대상을 수상하며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았다(울진고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울진고등학교(교장 장인기) ‘아이들은 즐겁다동아리 가 20일 열린 2019 경상북도청소년자원봉사대회에서 아동인권옹호·교육봉사부분에 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날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대회는 경상북도 봉사활동 동아리를 대상으로 청소년자원봉사분야의 우수청소년 및 동아리, 지도자를 발굴·포상해 청소년활동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대상을 수상한 울진고 아이들은 즐겁다동아리는 경상북도교육청 선정 봉사활동 우수동아리로 그동안 농·어촌의 부족한 어린이 돌봄 환경 개선을 위한 아동센터, 어린이집 교육봉사를 꾸준히 해왔다.

특히 아동인권옹호 활동과 학술활동을 병행할 만큼 열정적이고 혁신적인 동아리 운영으로 주목이 되면서 관심이 쏠리게 됐다.

하현우 동아리 지도교사는 학생들은 그동안 활발한 아동교육봉사와 아동인권옹호 활동을 통해 진로 탐색의 값진 경험을 했다이로 인해 아동교육 및 인권전문가로써의 꿈을 키우게 된 좋은 기회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성과로 대상을 수상한 동아리에게는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하현우 지도교사에게는 경북 도지사 표창패가 수여됐다.

이학교 장인기 교장은 지역사회와 연계하고 협업으로 성장해 나가는 아이들은 즐겁다동아리의 우수성이 전국적으로 입증됐다앞으로도 미래사회의 가장 큰 덕목과 역량 중 하나인 감성·공동체 의식 함양을 위해 봉사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 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열린 행사는 경상북도 주최 ,경북청소년 진흥원 주관,여성가족부와 경상북도 의회등이 후원했다.

ksg@hera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