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북지방경찰청 지하 女 사우나실서 화재발생...인명피해 없어

  • 기사입력 2019-10-09 22: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9일 화재가 발생한 경북경찰청 지하 1층 여성 사우나실 현장. (안동소방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9일 오전 734분쯤 경북 안동시 경북경찰청 건물 지하 1층 여성 사우나실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났다.

불은 30분 만에 꺼졌으나 목욕탕과 사우나실 등 80를 태워 소방서 추산 900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불은 크게 번지지는 않았으나 연기가 많이 났으며 소방차가 출동해 잔불을 진화하는 등 소동이 일었다.

건물 내에는 당직 근무자 등 직원 일부가 근무 중이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9대와 소방인력 18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적인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