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시, 내달 15일부터 인플루엔자 무료예방접종

  • 기사입력 2019-09-24 21: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포항시 청사(포항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포항시는 인플루엔자(독감) 유행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다음달 15일부터 인플루엔자 무료예방접종을 한다고 2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인플루엔자 무료 접종대상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1954.12.31.이전 출생자)과 생후 6개월 이상~12세 어린이(2007.1.1.~2019.8.31.출생아), 임신부, 취약계층(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국가유공자, 다문화가정)이다.

임신부의 건강보호와 6개월 미만의 영아를 보호하기 위해 올해부터 임신부는 임신주수에 관계없이 산모수첩을 제시하면 접종이 가능하다.

접종일정은 생후 6개월부터 12세까지 유아와 어린이, 임신부는 오는 1015일부터 전국 보건소 및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할 수 있다.

, 2회 접종이 필요한 만 9세 미만 어린이의 경우 지난 17일부터 사전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

쏠림 최소화 등 접종안전 과 편의를 위해 75세 이상 어르신은 1015일부터, 65세 이상 어르신은 22일부터 구분해 분산 접종을 한다.

1122일까지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이 가능하다.

포항시에 거주하고 있는 취약계층(장애인, 국가유공자, 다문화가정, 기초생활수급자 등) 대상자는 다음달 28일부터 백신 소진 시까지 확인 서류를 지참해 관할 보건소에서 무료 접종이 가능하다.

시 보건소는 인플루엔자 유행은 주로 12월에 시작되고 예방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 3~12개월(평균 6개월) 정도 유지되는 것을 고려하면 오는 11월까지 가까운 동네 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을 완료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