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울산항만공사, 좋은 일자리 만들기 '총력'

  • 2017-11-14 15:23|이경길 기자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이미지중앙

울산항만공사가 일자리 창출에 전사적인 역량을 모으고 있다.

울산항만공사(UPA, 강종열 사장)는 14일 오후 울산항 마린센터 12층 대회의실에서 '일자리 과제 발굴 워크숍'을 개최하고 새정부의 최우선 국정 과제인 ‘좋은 일자리 창출’에 적극 참여키로 했다.

이날 워크숍에는 강종열 사장 등 임직원 30명이 참석해 현재의 일자리 상황, 새정부의 일자리 정책 및 국정철학을 공유하고 UPA 자체 과제발굴을 논의했다.

특히, UPA 일자리 추진단은 항만공사 고유의 사업 및 기능과 연계해 향후 항만개발·관리· 운영 등 전 부문에 걸쳐 일자리 창출 요소를 최우선적으로 고려한 신규 사업을 검토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UPA는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 발굴과 추진을 위해 △ 해운·항만·물류관련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하는 설문조사 △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내부직원 테마제안 △일자리 창출을 위한 국민 자유제안 시행 △창업 경진대회 △ 취업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 토크콘서트 개최 등 공사의 모든 역량을 일자리 만들기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UPA 강종열 사장은 워크숍에서 “비정규직 해소, 항만공사 고유목적 사업과 연계된 일자리 창출 등 정부 정책을 적극적으로 이행할 수 있도록 전사적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