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2017 문체부 지원 국제경기대회로 선정

  • 기사입력 2017-01-06 11: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제공=경북도)


[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이 정부지원 국제경기대회로 치뤄진다.

6일 경북도에 따르면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이 문화체육관광부 국비지원 대상 국제경기대회로 결정돼 국비 35천만원을 받는다.

따라서 올해는 총 8억원을 들여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청송군 부동면 내룡리 얼음골에서 열린다.

이 월드컵은 국제산악연맹이 개최하는 아시아 유일의 대회로 12개국 100여명이 참가해 남녀부 리드, 스피드 등 4개 종목에서 기량을 겨룬다.

청송군은 2011년부터 5년간 대회를 성공적으로 열어 2016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 대회 개최권을 따냈다.

서원 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아이스클라이밍이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시범종목이 되는 등 관심과 참여가 늘고 있다""세계적인 대회로 우뚝 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문체부는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대회, 2017대구세계마스터즈실내육상경기대회(국비 9, 195400만원) 10개 대회를 국비지원 사업으로 선정했다.

kbj7653@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