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울산&경남
  • 현대자동차, "상상속 어린이 자동차 탑승크기로 제작"

  • 21일, ‘제 1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 개최
  • 기사입력 2016-04-21 13: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울산경남=이경길기자]

이미지오른쪽



[사진설명 : 사진은 조개 연료로 달리는 수중 자동차로 초등학교 고학년부 대상을 수상한 지선우(10세) 어린이가 기념촬영하는 모습]

현대자동차가 자동차에 대한 어린이들의 상상을 현실로 이루어주는 모터쇼를 개최한다.

현대자동차(주)는 21일 서울특별시 중구에 위치한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4층 ‘디자인놀이터’에서 ‘제 1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Brilliant Kids Motorshow)’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는 어린이들이 상상해서 그린 자동차를 실제 자동차의 약 2분의 1에서 4분의 1 크기 모형으로 제작해 전시하는 모터쇼로 어린이들의 상상을 실현시켜준다는 점에서 어린이들과 부모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자동차는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를 방문한 어린이와 가족들이 전시된 자동차를 직접 보고 만지면서 탑승해볼 수 있게 해 관람객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번 모터쇼에 ‘이글루 자동차’를 출품해 대상을 수상한 한석원 어린이(8세)는 “지구 온난화 때문에 살 곳을 잃게 된 펭귄들에게 다시 얼음을 얼려 살 곳을 마련해주는 자동차를 만들고 싶었다”며 “내가 한 상상이 현실로 나타나 실제로 자동차를 타볼 수 있어 너무 신기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어린이들의 상상을 실현해주는 모터쇼를 진행하게 되어 기쁘다”며 “현대자동차는 앞으로도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구를 아름답게 만드는 상상 자동차’라는 주제로 준비된 이번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는 ▲도시 ▲사막 ▲숲 ▲바다 ▲하늘 등 총 5개의 부제로 나뉘어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아이디어가 가득 담긴 전시물과 체험코너가 준비됐다.

한편, 서울디자인재단의 후원으로 개최되는 이번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는 5월 31일까지 현대자동차 주관으로 일반에 공개되며, 6월부터 내년 4월까지는 DDP가 운영할 예정이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
많이 본 기사
많이 본 기사리스트
순번 기사텍스트 기사이미지
1효성어묵, 추석맞아 ‘효성어묵 ...효성어묵, 추석맞아 ‘효성어묵 ...
2부산청년정책연구원, '부산정책고...부산청년정책연구원, '부산정책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