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울산&경남
  • 울산시, 제19회 울산공예품대전 개최

  • 6월 1일~14일 온라인 접수, 6월 14일 현장 작품 접수
  • 기사입력 2016-04-15 08: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울산경남=이경길기자]
지역 우수 전통공예품 발굴·육성과 공예산업의 발전을 통해 전통공예기능을 계승?발전하기 위한 ‘제19회 울산공예품대전’이 오는 6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개최된다.

울산시는 이 같은 내용의 ‘제19회 울산공예품대전 개최 계획’을 지난 14일 공고했다.

출품을 희망하는 공예업체 또는 개인은 6월 1일부터 14일까지 온라인(http://www .crafts.or.kr)으로 접수하고, 작품(실물)은 6월 14일 울산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장에서 접수한다.

출품 자격은 공고일 현재 울산시에 주민등록(사업체는 사업자 등록)을 두고 있는 자로, 전통적 공예 기술과 조형성 등을 기본 바탕으로 향토성과 현대적 디자인 트렌드에 부합되며, 심미성과 상품성이 결합한 창의적 공예품이면 된다.

출품 분야는 목?칠, 도자, 금속, 섬유, 종이, 기타 공예 등 6개 분야로, 국내외에 이미 전시?공지되었거나 상품화된 제품 또는 그 모방품, 상품화가 곤란하거나 상품성이 없는 작품은 제한되며, 1인 1 작품을 원칙으로 한다.

출품작 심사는 오는 6월 15일 학계, 관계기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공정한 심사(품질수준, 상품성, 디자인, 창의성 등)를 거쳐 6월 16일 입상자를 확정, 개별통보 및 울산시 누리집(http://ulsan.go.kr)에 발표된다.

시상은 대상 1명(500만 원), 금상 1명(200만 원), 은상 2명(각 100만 원), 동상 3명(각 70만 원), 장려상 3명(각 50만 원), 특선 5명(각 20만 원), 입선 10명(각 10만 원) 등 25명으로 총 1,46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된다.

입상자에게는 제46회 대한민국 공예품 대전 참가자격과 2017년도 시 지정 공예업체 선정 시 우대, 경영안정자금 지원 우대 등 특전이 부여된다.

시상식은 6월 17일 오후 3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장에서 수상자 등 공예인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고, 이어 오후 3시 30분부터는 제19회 울산공예품대전 개막식이 개최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 누리집(고시공고)을 참고하거나 울산시 창업일자리과(229-2792), 울산공예협동조합(254-2456)으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
많이 본 기사
많이 본 기사리스트
순번 기사텍스트 기사이미지
1부산청년정책연구원, '부산정책고...부산청년정책연구원, '부산정책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