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주시, '부패 ZERO 청렴 UP' 종합계획 수립

  • 패널티 강화와 인센티브 도입으로 신상필벌 확립
  • 기사입력 2016-02-16 16: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경주시 공무원들이 청렴실천 서약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경북 경주시가 공직사회 청렴도 향상을 위해 반부패·청렴향상 종합계획을 수립해 강력추진 한다고 1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청렴 인프라 및 제도 구축을 기반으로 반부패·청렴교육을 강화하고 청렴 동아리를 중심으로 청렴실천 문화 확산을 전개해 올해도 청렴도 상위권 달성을 목표로 지속적이고 구체적인 방향을 설정해 강도 높게 추진할 방침이다.

주요내용으로는 ▲공직자행동강령 등 청렴규정 내실화 ▲청렴인센티브 도입 ▲청렴의무 위반자 및 음주운전자 인사패널티 강화 등 신상필벌을 철저히 실시한다.

또한 ▲익명신고시스템 활성화 ▲민원사항 등 취약분야 고강도 감사로 청렴 인프라 및 제도 구축 ▲반부패·청렴교육 강화를 위해 신규·간부공무원 및 청렴취약분야 청렴교육 ▲전 직원 대상 청렴 특강, 온라인 청렴교육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또 전 직원 청렴서약을 시작으로 ▲반부패·청렴 홍보 강화 ▲청렴다짐 퍼포먼스 ▲청렴 학예 공모전 ▲청렴연극 공연 등 지난해 창립한 청렴 동아리의 다양한 활동으로 청렴실천 문화를 확산해 나갈 방침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청렴은 모든 공직자들이 갖춰야 할 기본 소양이자 최고의 덕목으로 공직사회 신뢰도 향상과 선진사회로 진입키 위해 청렴문화 정착과 청렴도 상위권 확보 등을 위해 반부패·청렴도시 경주건설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yseun@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