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북 울진군, 첨단 다목적 어업지도선 취항식 개최

  • 전조업 지도.해난사고 예방
  • 기사입력 2015-12-24 19: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첨단 장비로 무장한 어업지도선,(사진제공=울진군)


[헤럴드 대구경북=권명오 기자]경북 울진군이 23일 매화면 오산항에서 첨단 다목적 어업지도선 취항식을 가졌다.

임광원 군수,임형욱 군의회의장,황이주, 장용훈 도의회의원, 경북도 동해안 발전본부장, 수산관련단체장, 어업인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군은 연근해에서 조업하는 어업인들이 안전하게 조업할 수 있도록 어업지도와 구난활동을 지원과 불법어업 단속 업무 수행을 위해 도비 5억원, 군비 25억원의 예산으로 새로운 어업지도선을 건조했다.

어업지도선은 44톤으로 선체는 강선,선실은 알루미늄이며 1319마력 기관 2개를 장착 항해속도 최대 18놋트 이상 낼 수 있다.

군 관계자는 "동해안의 중심해역인 111.75km 청정 연안 해역의 수산자원보호 및 어족자원의 산란장인 왕돌초, 관광형 바다목장 등의 원활한 관리와 적조예찰 및 해상어업분쟁 등 다목적으로 활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km1629@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