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尹대통령, 과거사정리위원장에 김광동 상임위원 임명
윤석열 대통령이 9일 오후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 정리위원회 위원장에 김광동 현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 정리위원회 상임위원을 임명했다고 대통령실이 밝혔다. [연합]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윤석열 대통령은 9일 장관급인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 위원장에 김광동 현(現) 상임위원을 임명했다.

김 신임 위원장 1963년생으로, 고려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정치외교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김 신임 위원장은 여러 시민·사회단체에서 활동해오던 정치학자이자 사회운동가다. 2021년 2월부터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 상임위원(차관급)으로 재임하며 각종 과거사에 대한 진실 규명 업무를 수행해왔다.

대통령실은 “김 신임 위원장은 과거사 진실 규명에 대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해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 현안 업무 추진의 연속성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이 과거와의 화해를 통해 미래로 나아가기 위한 국민통합에 기여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판단한다”고 내정이유를 밝혔다.

yuni@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