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16강행 극장골 너무 기뻐” 유니폼 벗은 황희찬…안에 뭘 입은 거야?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후반 추가 시간 황희찬이 역전골을 넣은 뒤 기뻐하며 유니폼을 벗었다. [연합]

[헤럴드경제=김용재 기자] “황희찬이 입은 특이한 모양의 속옷, 뭐지?”

3일 오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태디움에서 열린 포르투갈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 예선 H조 마지막 3차전에서 후반전 추가 시간 극적인 역전골로 ‘도하의 기적’을 만든 황희찬(울버햄프턴). 유니폼을 벗으면 옐로카드를 받지만 황희찬은 골과 함께 유니폼을 벗으면서 자축했다. 그리고 특이한 모양 내의가 눈길을 모았다.

황희찬은 결승골을 터뜨린 뒤 유니폼 상의를 벗고 마음껏 기뻐하며 관중석을 향해 달려갔다. 이를 본 팬들 사이에서는 황희찬이 입고 있던 검정색 스포츠 브라탑에 대한 질문이 쏟아졌다. 온라인 커뮤니티 역시 ‘황희찬이 입은 스포츠브라가 무엇이냐’고 묻는 다수의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황희찬이 착용하고 있는 브라탑은 선수의 움직임을 분석하는 ‘전자 성능 추적 시스템’(Electronic Performance & Tracking System·EPTS)라고 불리는 과학 장비다. EPTS는 GPS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수집하는 IT 기기를 탑재한 일종의 조끼로, 회전운동 측정을 위한 가속도 센서, 심박 센서 등이 내장돼 있다.

EPTS를 통해 실시간으로 선수들의 이동거리와 속도, 활동량 등을 기록하고 분석할 수 있다. EPTS를 통해 선수의 400여 가지에 이르는 세부 데이터 수집이 가능하다고 알려졌으며, 이를 통해 코치진에서는 선수의 활동량, 회복력, 상태, 피로도 등을 분석해 활용한다.

EPTS는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우승한 독일 국가대표팀이 사용해 큰 효과를 봤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주목 받은 바 있다.

한편 황희찬은 1-1 동점이던 후반 추가 시간에 손흥민(토트넘)의 어시스트를 받아 결승골을 넣었다.

후반 21분 이재성을 대신해 교체 멤버로 그라운드에 등장한 황희찬은 완벽하지 않은 몸상태에도 경기장에서 투혼을 발휘했다.

2-1로 이긴 한국은 같은 시간 우루과이-가나전에서 우루과이가 2-0으로 이겼지만 골득실에 앞서 포르투갈에 이어 2위에 올라 16강행을 확정지었다.

brunc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