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푸틴 “서방국 ‘원유 가격상한제’ 심각한 결과 초래” 경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타스]

[헤럴드경제=한지숙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간) “서방국가들의 러시아산 원유 가격 상한제 도입은 세계 에너지 시장에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모하메드 시아 알수다니 이라크 총리와 전화 통화를 하면서 “가격 상한제 도입은 시장 원칙에도 어긋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주요 7개국(G7)과 유럽연합(EU)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대한 제재로 러시아산 원유에 가격 상한을 두는 방안을 논의 중이다.

원유 가격 상한제는 내달 5일 시행될 예정이다.

하지만 EU는 구체적인 상한선을 두고 합의하지 못하고 있다.

jsh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