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화성산업진흥원, 680억원 규모…'화성창업투자펀드' 1·2호 운용사 선정
나원주 원장.

[헤럴드경제(화성)=박정규 기자]화성산업진흥원(원장 나원주)이 화성시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화성창업투자펀드(가칭)’ 1·2호의 운용사를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화성산업진흥원은 우수기업 발굴 및 관외 우수기업 유치를 위한 투자 전문 운용사로 ㈜티인베스트먼트와 ㈜타임웍스인베스트먼트를 최종 선정했다. 연내 펀드 조성을 마무리하고 내년부터 투자에 나선다.

한국모태펀드에 선정된 운용사가 운용하는 화성창업투자펀드 1·2호는 당초 목표액인 300억원을 훨씬 상회하는 680억원 규모(1호 430억원, 2호 250억원)로 결성될 예정이다.

화성창업투자펀드는 화성시가 3년간 총 45억원을 출자해 시 출자금의 3배에 해당하는 135억원 이상의 자금을 화성시 관내 기업 또는 화성시 이전 기업에게 투자한다. 투자 후 회수된 자금은 신규펀드 재투자 등 관내 기업지원 활성화를 위해 재사용할 계획이다.

나원주 화성산업진흥원장은 “화성창업투자펀드 1·2호는 화성시 기업의 생존과 성장에 꼭 필요한 자양분이 될 것”이라며 “화성시가 지역상생 기업도시로서 인구 200만 메가시티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