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혜수 1억원 쾌척” 집중호우에 연예계 잇단 기부
[김혜수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지난 8일부터 기록적인 호우로 피해가 잇따르자 연예계에서도 수재민을 돕기 위한 기부가 이어진 가운데 배우 김혜수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가 10일 밝혔다.

김혜수는 9일 소셜미디어(SNS)에 폭우 피해에 관한 기사를 올리며 "사망자, 실종자 계속 늘어나네요. 외부에 계신 분들 안전히 귀가하시고 부디 더 큰 피해 없길"이라고 전한 바 있다.

배우 박진영, 임시완, 홍수현도 희망브리지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보이그룹 갓세븐 출신 박진영은 이재민 지원금 3000만원을 기부했고, 임시완은 2000만원을 기부했다고 소속사가 전했다. 홍수현은 지난 9일 1000만원을 기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