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배우 김새론, 아침부터 강남서 음주운전 적발…경찰 조사중
아역배우 출신 김새론, 18일 아침 학동사거리 인근서
SUV 차량 몰다 가드레일 등 구조물 들이받아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음주측정 대신 채혈 선택
배우 김새론. [김새론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김희량 기자] 아역 출신 배우 김새론(22) 씨가 음주 상태로 운전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18일 헤럴드경제 취재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씨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조사중이다.

김씨는 이날 오전 8시께 서울 강남구 학동사거리 인근에서 음주 상태로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차량을 몰다 가드레일 등 구조물을 들이받는 혐의를 받는다. 현장에서는 “차량이 비틀거린다”는 신고가 6~7건 접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현장 출동한 경찰의 음주운전 감지기를 통해 김씨의 음주운전 정황이 파악됐다. 다만 김씨는 음주 측정 대신 채혈을 원해 병원에서 채혈을 완료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일주일 후쯤 (채혈)결과가 통보되면 조사를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hop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