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타타대우상용차, 준중형 트럭 ‘더 쎈’ 저상 카고 출시
고상 적재함 대비 135㎜ 낮은 적재함 채택
운전자 작업 피로도 낮춰…복합소재 적용도
‘더 쎈’ 저상 카고. [타타대우상용차 제공]

[헤럴드경제=정찬수 기자] 타타대우상용차가 준중형 트럭 ‘더 쎈(the CEN)’의 저상 카고(Easy-Loading)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더 쎈’ 저상 카고는 택배, 가전 및 가구, 식자재 운송 등 적재물의 상하차 업무가 잦은 운전자들의 의견을 반영한 모델이다. 고상 적재함 대비 135㎜ 낮은 적재함 상면 지상고를 적용해 상하차 피로도를 최소화했다.

일반 철재 적재함보다 가볍고 부식에 강한 고강성 복합소재(C.S.P) 게이트 적재함을 채용했다. 내측폭 2280㎜의 광폭 적재함으로 효율성도 높였다. 좁은 도로 주행이 많은 운전자는 내측폭 2140㎜의 표준 적재함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동급 최고 수준의 엔진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커민스 엔진을 탑재해 최대 190마력, 71㎏f·m 토크의 우수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준중형급 최초의 엔진 브레이크도 특징이다. 변속기는 독일 ZF사의 6단 수동 변속기가 기본 장착되며, ZF 8단 전자동변속기를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은 “더 쎈 라인업에 저상 카고를 추가해 준중형 트럭 시장에서 돌풍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and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