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LG전자 주방가전, 오뚜기와 함께 연중 요리 수업 지원
논현동 오키친 스튜디오서 LG 주방가전 이용한 요리 수업 진행
LG전자가 오뚜기와 함께 23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오키친 스튜디오에서 자사의 주방가전으로 음식을 만드는 요리 수업을 진행했다. 레스토랑 ‘꼼모아’의 김모아 셰프(왼쪽)가 LG 디오스 인덕션 전기레인지를 활용해 요리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헤럴드경제=김지헌 기자] LG전자가 식품 기업 오뚜기와 함께 연중 내내 LG의 주방 가전을 활용해 요리 수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24일 LG전자는 오뚜기와 함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오키친 스튜디오에서 자사의 주방가전으로 음식을 만드는 요리 수업을 전날부터 시작했다고 밝혔다. 수업 참가자들은 LG 디오스 광파오븐·식기세척기·인덕션 전기레인지와 퓨리케어 정수기 등을 활용해 요리를 만들 수 있다.

‘디오스 광파오븐’은 3가지 열원과 스팀을 활용해 오븐, 에어프라이, 구이, 베이킹, 찜요리 등 9가지 조리 기능으로 다양한 요리를 할 수 있다. ‘디오스 인덕션 전기레인지’는 가열 성능이 떨어지는 저효율 인덕션 용기를 써도 음식을 2배 이상 빠르게 조리할 수 있는 ‘쿼드 인버터’ 기능을 구현했다. ‘디오스 식기세척기’는 물을 끓여 만드는 트루스팀 기능이 특징이다.

전날 진행된 첫 수업은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2에 선정된 레스토랑 ‘꼼모아’의 김모아 셰프가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나의 첫 번째 프랑스 요리’를 주제로 LG 디오스 광파오븐과 인덕션 전기레인지를 활용해 채소 스튜인 라따뚜이, 치킨요리인 플레로티 등 프랑스 가정식을 만들었다.

두 회사는 ▷스타 셰프와 함께하는 ‘스페셜티 키친’ ▷고객이 온라인으로 참가하는 ‘오랜만 키친’ ▷친구, 연인, 가족과 함께 즐기는 ‘메이트 키친’ 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LG전자는 지난해부터 ABC 쿠킹스튜디오, CJ 더키친과 협업해 다양한 온·오프라인 요리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윤성일 LG전자 한국영업본부 윤성일 키친어플라이언스마케팅담당은 “멋진 요리를 배우면서 LG 프리미엄 주방가전의 성능과 편리함을 더 많은 고객이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ra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