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첫 출범’ 프로탁구리그, 전통문양 ‘꽃가마 탁구대’ 공개
한국프로탁구리그(KTTL) 28일 개막
전용경기장 '스튜디오T'도 눈길
‘꽃가마’로 불리고 있는 KTTL 전용 탁구대. [NEXY 제공]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 오는 28일 첫 출범을 앞둔 한국프로탁구리그(KTTL)가 한국 전통문양이 가미된 꽃가마 탁구대를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KTTL 사무국은 19일 리그에 사용될 전용 탁구대를 공개하면서 “국산브랜드 넥시(NEXY)가 만들고 있는 KTTL 전용 탁구대는 ‘가장 한국적인 탁구대’를 콘셉트로 잡았다. 전 세계적으로 K-붐이 일어나고 있는 만큼, 한국 프로탁구에 최대한 한국정서를 담겠다는 의도에서 비롯됐다"고 설명했다.

탁구대 하단이 한국적 문양과 기둥, 창호문의 격자 등으로 꾸며져 한국 전통건물의 모습을 띠고 있다. 벌써부터 뜨거운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레전드 주세혁은 “전 세계를 돌며 많은 대회를 뛰어봤는데, 이번처럼 독창적이면서 아름다운 탁구대는 처음”이라고 놀라워 했다.

28일 개막하는 한국프로탁구리그(KTTL)의 전용경기장, 스튜디오T의 3D이미지 [KTTL 제공]

KTTL을 개최하는 한국실업탁구연맹은 탁구대 뿐 아니라 리그 전용경기장도 특별 제작 중이다.

경기도 광교의 씨름체육관 내에 조성하고 있는 전용경기장 ‘스튜디오T’는 최근 국제 탁구계에서 가장 선호하는 검은색을 기본색으로 목공으로 완전히 새롭게 꾸며졌다. LED펜스, 대형TV, 쇼조명 등 방송 스튜디오로 경기장을 만들고 있다. KTTL 사무국은 향후 꽃가마 탁구대와 스튜디오T를 키홀더 등 굿즈 및 기념품으로 제작할 예정이다.

KTTL 첫 시즌은 오는 28일 개막해 5월 20일까지 정규리그를 치르고 이어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을 갖는다.

anju1015@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