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유진그룹, 삼척에 관광·휴양타운 개발한다
삼척시와 제휴…체류형 시설 조성 계획
정진학 유진기업·동양 대표(오른쪽)와 김양호 삼척시장이 강원도 삼척시청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유진 제공]

유진그룹(회장 유경선)이 삼척시에 관광·휴양타운을 개발한다.

이 회사는 최근 삼척시와 이런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측은 이에 따라 체류형 숙박시설과 관광레저 기반시설을 구축하게 된다. 친환경 트렌드를 감안해 저탄소 복합휴양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동해안의 새로운 관광명소를 만들겠다는게 양측의 목표.

삼척시 주도로 추진되는 이번 ‘에코라이프타운 개발사업’은 오는 2026년까지 삼척 원전해제부지 일대 약 370만㎡를 휴양·관광 허브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유진그룹 계열사인 유진기업과 ㈜동양은 체험형 공원, 호텔, 골프장 등을 건설할 계획이다.

유진그룹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신재생에너지와 뉴로컬, 레저와 휴양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관광복합단지가 될 것”이라며 “동해안의 새로운 관광거점 및 휴양관광의 허브로 발돋움시키겠다”고 전했다.

도현정 기자

kate01@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