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의류수거함서 탯줄 그대로 달린 영아 숨진 채 발견
경찰, 용의자 추적 나서
[연합]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한 의류수거함에서 영아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아기를 두고 간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20일 경기 오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30분께 오산시 궐동 노상의 한 의류수거함에서 헌 옷을 수거하던 한 남성이 숨진 남자 아기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아기는 알몸 상태로 수건에 싸여 있었으며 탯줄이 그대로 달려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숨진 아기가 태어난 지 얼마 되지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며 “의류수거함 인근 CC(폐쇄회로)TV 등을 분석하며 아기를 두고 간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고 말했다.

choig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