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송종국, 홍천에서 평택으로 옮긴 이유…“유소년 아이들 육성”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홍천에서 자연인 처럼 살고 있던 전 축구선수 송종국이 평택에서 일상을 공개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전 축구선수 송종국의 새로운 도전이 시작됐다.

이날 송종국은 평택에서 지내는 이유에 대해 "가장 큰 이유는 유소년 아이들 육성"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곳을 남들이 보기에 편안하고 멋진 곳이라는 생각이 들도록 공간을 만들어야 하는 상황이라. 첫 삽을 뜬 거다"고 설명했다.

송종국은 현재 자신이 지내는 5평 숙소를 공개하며 "5평의 행복이다. 여기서 보면 저수지, 산, 도심까지 다 보인다. 저 멀리서 들어오는 차도 다 보인다. 숙소가 거의 경비실이나 마찬가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생각하기에 아무 문제가 없다. 있을 거 다 있지 않나"라며 만족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