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햄버거와 소주 칵테일의 궁합은 어떨까
하이트진로, 영국 3대 인기버거 체인점과 협업
런던서 한달간 40개 매장서 자두에이슬과 함께 판매
소호 레스토랑에선 브런치+참이슬 칵테일
하이트진로가 영국 런던에서 현지 햄버거사인 어니스트버거와 협업해 만든 자두에이슬과 김치버거 세트. [하이트진로 제공]

[헤럴드경제=신소연 기자]“영국에서 햄버거와 먹는 소주 칵테일의 맛은 어떨까”

​하이트진로가 영국 런던에서 ‘햄소(햄버거+소주)’ 메뉴 등을 소개하는 등 참이슬을 즐기는 다양한 방식을 소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30일 주류업계에 따르면, 하이트진로는 최근 ‘영국 3대 버거’인 햄버거 체인점 ‘어니스트버거’와 협업해 11월 한 달간 40개 매장에서 ‘자두에이슬’을 함께 판매했다. 영국 유명 마스터 쉐프인 제이 머르자리아가 개발한 김치버거와 함께 자두에이슬을 세트 메뉴로 구성한 것. 소주가 햄버거 등 현지 음식과도 잘 어울릴 수 있다는 점을 알리고자 기획된 행사다. 소주 고유의 음용 방식을 소개하기 위해 소주잔을 증정하기도 했다.

이 메뉴는 현지인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화제를 모았다. 자몽에이슬과 햄버거 세트를 처음 맛본 한 소비자는 SNS에서 “내가 좋아하는 ‘참이슬’과 ‘어니스트 버거’. 이 두가지의 조합도 훌륭했다”고 후기를 남겼다.

런던 소호거리 유명 현지 레스토랑에서는 매주 일요일마다 브런치 메뉴를 주문하면 참이슬 칵테일을 제공한다. 지난 20일에는 영국 현지인 댄스파티 행사인 ‘버블팝브런치’ 후원사로 하이트진로가 처음 참여했다.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참이슬 칵테일 3종과 펀치 등을 판매해 시음 경험을 선사했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총괄상무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올해 연간 영국 소주수출실적이 전년대비 약 60%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대한민국 대표 주류기업으로서 한국 술의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참이슬이 글로벌 브랜드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소비자 다변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arri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